축구꿈나무 살리려는 연변팀과 축구팬들의 감동 > 추천뉴스

본문 바로가기
순위표
순위 팀이름 점수
1 광주항대 10 8 1 1 25
2 상해상항 10 7 2 1 23
3 하북화하 10 5 4 1 19
4 광주부력 10 5 3 2 18
5 산동로능 9 5 2 2 17
6 북경국안 10 4 3 3 15
7 천진권건 10 3 4 3 13
8 귀주지성 10 3 3 4 12

축구꿈나무 살리려는 연변팀과 축구팬들의 감동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승호| 작성일 :17-05-16 14:57| 조회 :358| 댓글 :0

본문

박태하 감독 1만원, 지문일 선수 2000원, 전임 연변팀 주장 최민 선수 5000원, 꼬마 축구팬 장유빈 50원... 

 

림파암으로 대수술을 앞둔 연변1중 축구 꿈나무 남용학생의 가슴 아픈 사연이 위챗 모멘트를 달구며 사회 각계의 관심을 사고 있는 가운데 연변부덕축구팀과 연변팀 축구팬들의 성원과 성금도 줄을 잇고  있다. 

 

연변라디오TV방송국 최국권기자가 위챗계정 "우리온"에 오른 남용학생의 사연을 자신의 모멘트에 올리면서 연변축구팀과 연변팀 축구팬들사이에 알려지게 됐다. 

 

92d08e01a0110ffc77a8da143b2416af_1494917

 

 

성금을 보내준 애심인사들중에는 최기자의 지인들을 비롯해 연변부덕축구팀의 선수들과 연변축구팬들, 기업가들과 회사동료, 언론인들, 최 기자의 큰 아이의 반급 학부모들도 있단다. 

 

92d08e01a0110ffc77a8da143b2416af_1494917 

 

연변팀 첫꼴에 눈물을 훔치던 모습이 TV 중계화면에 떠 사람들을 감동시켰던 10살 장유빈군도 남용형의 병치료에 보태달라면서 아껴모은 50원을 최 기자에게 부탁해왔다.

 

15일에는 연변부덕팀의 박태하감독이 최 기자에게 직접 찾아와 인민페 1만원을 맡겨주고 갔다. 연변팀 주장 지문일선수는 위챗으로 2000원을, 배육문, 김파, 리호, 한청송, 한광휘, 손군 등 선수들이 각기 1000원씩을, 연변팀 원 주장 최민선수가 5000원을 보내주었으며 중경력범팀 최영철선수도 1000원을 보내주었다. 

 

 

 

최국권 기자에 따르면 이외에도 얼굴도 모르는 수많은 연변축구팬들이 성금전달을 부탁하면서 위챗을 통해 돈을 보내왔고 지금 현재도 사랑의 릴레이에 동참하고있는 애심인사들이 줄을 잇고있단다. 현재까지(16일 오후 2시까지 집계) 최 기자를 통해 남용가족에 전달된 성금은 4,7750원이다.

 

연변1중에 다니고 있는 남용학생은 남다른 축구열정으로 학교 축구팀과 함께 길림성 및 연변주내에서 열리는 경기에 참석해 여러차례 금메달을 타왔고 학습성적 또한 우수하다. 그러던중 최근 연변병원에서 림파암으로 의심된다는 진단을 받았고 이후 중국의학과학원 종양병원에 찾아가 재검사를 받아본 결과 악성 림파암으로 확진받았다. 지금까지 진료비에만 3만여원이 들어갔으며 병원측에서 제출한 최소 치료비용이 100만원이다.

 

92d08e01a0110ffc77a8da143b2416af_1494917 

 

인터넷모금은 이미 50만원을 넘어서서 종료된 상태지만 치료비용은 아직도 부족한 상태, 남용학생은 이미 골수이식수술이 결정됐고 북경대학부속병원으로 이전하기로 결정됐다. 

 

연변라디오TV방송국 최국권기자 련계방식: 159-4430-5666(전화/위챗)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추천뉴스 목록

Total 1,506건 1 페이지
추천뉴스 목록
숨긴 발톱에 치명상.. 연변팀 흉터우에 또 새 … 새글인기글 연변부덕팀은 발톱을 감춘 로련한 적수에게 치명상을 입었다. ​5월 27일 오후 3시 30분 연변부덕팀은 심양올림픽쎈터체육장에서 열린 슈퍼리그 11라운드에서 료녕개신에 1:3으로 패하면서 지난시즌 원정참패이후 또한번 흉터우에 새 상처를 냈다. ​이날 박태하감독은 공격선에 김승대로 스티브를 교체한 외 나머지 10명 선발진영…(2017-05-27 18:04:03)
[촌철논객]오늘 료녕VS연변: 원정패 설욕전 할… 새글인기글 오늘 27일(토) 오 3시 30분 연변부덕팀은 심양올림픽쎈터체육장에서 열리는 슈퍼리그 11라운드에서 료녕개신(10점, 11위)을 상대로 “동북더비”를 펼친다. 경기를 앞두고 길림신문 축구사이트 동서남북 촌철논객들이 나름대로 타진을 했다. 상해탄논객 뚱뚱보님 집중에 집중!6점짜리 경기로서 상대방도 꼭 필승의 신념으로 맹…(2017-05-26 20:17:07)
박태하감독“비슷한 팀이 만났기에 치렬한 접전이 … 인기글 5월 27일 오후 3시 30분 연변부덕팀은 심양올림픽쎈터체육장에서 열리는 슈퍼리그 11라운드에서 료녕개신을 상대로 중위권 추격에 나선다. 26일 경기전날 있은 기자회견에 박태하감독과 지충국선수가 참가하였다.​박태하감독은 “내가 아는 료녕팀은 아주 끈끈한 팀으로서 목표가 비슷한 팀들이 만났기에 래일은 치렬한 접전이 예상되고…(2017-05-26 16:53:47)
마림감독“래일 간고하고 치렬한 경기 될것이다” 인기글 5월 27일 오후 3시 30분 연변부덕팀은 심양올림픽쎈터체육장에서 열리는 슈퍼리그 11라운드에서 료녕개신을 상대로 중위권 추격에 나선다. 26일 경기전날 있은 기자회견에 료녕개신팀 마림감독과 38살 제임스선수가 참가하였다.마림감독은 “래일 경기 료녕개신팀과 연변부덕팀간 경기는 관건적 경기이다. 량팀의 순위를 보면 강급권에…(2017-05-26 16:42:40)
연변부덕 한광휘 등장으로 더 탄탄해진 전력 인기글 ​료녕개신팀 VS 연변부덕팀​​경기라운드: 2017 슈퍼리그 제11라운드​경기시간: 5월 27일 오후 3시 30분​경기장소: 심양올림픽센터체육장​오는 27일 오후 3시 30분 연변부덕팀은 심양올림픽쎈터체육장에서 열리는 슈퍼리그 11라운드에서 료녕개신을 상대로 중위권 추격에 나선다.​지난 20일 산동로능을 상대로 1대1 무…(2017-05-26 07:12:40)
축구협회-“2018년부터 외국인수만큼 U-23 … 댓글1 인기글 중국축구협회가 다시 한번 급격한 변화를 결정했다. 중국축구협회는 24일 홈페이지를 통해 2018시즌부터 중국 슈퍼리그와 갑급리그에 적용할 새로운 정책을 발표했다. 그 내용은 간단하고도 파격적이다. ​2018시즌에는 기존과 같이 외국인을 3명 출전시킬 수 있지만, 출전한 외국용병인 선수만큼 23세 이하 선수도 내보내…(2017-05-25 07:40:01)
“2017 박태하호” 드디여 출시 댓글1 인기글 [정하나시선][제10라운드 산동로능전의 연변팀 선발진영]"낯선 연변팀"의 낯익은 모습 제10라운드 산동로능과의 홈장경기는 1:1무승부였지만 경기가 끝난후 연변부덕팀의 배터랑 지충국선수는 이날 경기를 “올시즌 우리팀이 제일 잘한 경기”라고 자평했다. 팬들도 “우리알던 연변팀이 돌아왔다” “공격과 격정의 전통이 살아났다”…(2017-05-24 12:22:21)
학해동 훈춘서 크게 놀라..시민 10%가 축구구… 인기글 ​ 5월 21일 오후 2시, 훈춘인민경기장에서 펼쳐진 2017중국도시축구리그 세번째 경기에서 연변북국장백호팀은 갑급리그 출신 선수여러 명이 포진해있는 대련룡권풍팀을 상대로4:1 대승을 거두고 3국변경 훈춘시에 승전고를 높이울렸다. ​ 90년대 중국 프로축구 무대를 풍미했던 중국국가대표팀 학해동과 고중훈, 졸라가 관…(2017-05-22 10:08:28)
연변북국팀 4:1 승전고, 3국변경에 울려퍼져 인기글 ​ 5월 21일 오후 2시, 훈춘시인민경기장에서 펼쳐진 2017 중국도시축구리그 세번째 경기에서 연변북국장백호팀은 갑급리그 출신 선수 여러 명이 포진해있는 대련룡권풍팀을 상대로4:1 대승을 거두고 3국변경 훈춘시에 승전고를 높이 울렸다. ​연변북국장백호팀(이하 '연변팀'이라 략함)은 경기 초반…(2017-05-22 10:03:43)
20대팬 박태하감독에 고백편지 “제가 두려운것은… 인기글 延边加油0309 05-21 00:32 박태하 감독님께 감독님 안녕하세요? 저는 연변팀을 너무나도 사랑하는 20대중반인 연변 축구팬입니다. 타향에서 매번 연변팀 경기를 볼때면... 매번 감독님께서 목이 쉬도록 소리 지르시며 경기를 지휘하는 모습을 볼때마다.정말 가슴이 뭉클하고 또 감독님께서 영원…(2017-05-21 15:11:52)
김경도: 연변홈장은 감동, 지충국: 올시즌 최고… 인기글 5월 20일 연길시인민경기장에서 있은 2017 슈퍼리그 제10라운드 경기에서 연변부덕팀과 산동로능팀은 각기 패널티킥으로 득점해 1:1 무승부를 했다. 경기후 산동로능팀의 연변적 선수 김경도와 연변팀 선수 지충국이 경기장밖에서 기자들의 합동취재를 접수했다. 김경도: 연변홈장은 언제나 나를 감동시킨다! 기자: 이 …(2017-05-21 10:46:16)
[촌철평]연변VS산동..우리알던 연변팀이 돌아왔… 인기글 20일 오후 3시 30분, 연길시인민경기장에서 펼쳐진 연변부덕팀 대 산동로능과의 2017 슈퍼리그 제10라운드경기에서 연변팀은 스티브의 패널티킥으로 선제꼴을 가지고도 수비 강위봉의 어이없는 저급실수로 패널킥을 “선물”, 1:1 아쉬운 무승부를 했다. 길림신문 축구사이트 촌철논객들이 동서남북에서 이날 경기를 타진했다. [할…(2017-05-20 21:01:55)
박태하감독“작은 실수로 3점 벌수 있는 기회 날… 인기글 ​ 5월 20일 오후 3시 30분, 연길시인민경기장에서 펼쳐진 연변부덕팀 대 산동로능과의 2017 슈퍼리그 제10라운드경기에서 연변팀은 1:1로 빅었다. ​ 경기후 있은 기자회견에서 연변부덕팀 박태하감독은 “여러분들도 아시다싶이 산동팀은 지금까지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고 있다. 그런 팀을 상대로 선수들이 상대보다…(2017-05-20 19:10:00)
1대1 ,뼈아픈 성장통...연변팀 무더위 녹이는… 인기글 ​ ​너무 뼈아픈 성장통이다. 연변팀은 스티브의 패널티킥으로 선제꼴을 가지고도 수비 강위봉의 어이없는 저급실수로 패널킥을 “선물”, 멋진 경기를 하고도 아쉬운 무승부를 했다. ​ ​20일 오후 3시 30분, 연길시인민경기장에서 펼쳐진 연변부덕팀 대 산동로능과의 2017 슈퍼리그 제10라운드경기에서 연변팀은 1:1로 빅었…(2017-05-20 17:34:55)
장춘축구팬 윤영학로인 연변부덕팀에 1만원 기부 인기글 ​지난 5월 12일 화룡시제3중학교 2만원 기부후 감사패를 받고있는 윤영학로인부부. ​ 5월 20일 오전 10시경 연변부덕축구구락부에 로인 한분이 찾아왔다. 길림신문사 박철원 특약기자가 장춘시 구태구 신립촌에 살고있는 윤영학로인(85세)을 대신하여 인민페(1만원)을 축구팀에 기부하였다. ​길림신문사 박철원 특약…(2017-05-20 11:36:52)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