吉林省委朝鮮文机关報

화제토론방 4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순위표
순위 팀이름 점수
1 심양도시건설 30 23 5 2 74
2 태주원대 30 22 5 3 71
3 하북정영 30 21 6 3 69
4 치박축국 30 22 3 5 69
5 녕하 30 18 7 5 61
6 대련천조 30 13 6 11 45
7 청도중능 30 14 9 7 51
8 염성대풍 30 8 9 13 33

화제토론방 목록

Total 173건 4 페이지
화제토론방 목록
소후넷 제8륜 최우수진영에 지문일, 김승대 합류 인기글 소후넷이 선정한 제8륜 최우수진영에 연변부덕팀의 지문일, 김승대선수가 뽑혔다. 지문일선수는 “최우수 키퍼”로 선정되였다. 부반장 아태팀은 길림성더비에서 연변부덕팀에 사정을 두지 않았다. 공공제률이 연변팀보다 못했지만 15차의 슈팅중 꼴문안에 6차례 슛을 날린것은 연변팀의 9차의 슈팅에 3차의 꼴문안 슈팅에 비하면 훨씬 더 위협적이였다. 7차례의 위험한 패스 역시 연변팀의 4차에 비하면 많았다. 지문일의 6차례의 선방은 연변팀의 꼴문을 지켜냈으며 이번 승전의 또 하나의 공신으로 되였다. …(2016-05-11 11:06:42)
[제8륜 전망대] 연변부vs장춘아태 인기글 6일 오전, 시나, 턴센트, 소후를 비롯한 국내 유명 축구사이트들에서 슈퍼리그 제8륜 전망을 내놓았다. 아래는 연변부덕팀과 장춘아태간의 길림더비에 대한 전망들이다. 경기시간: 5월 8일 15:30 경기장소: 연길인민경기장 날씨: 흐렸다가 비, 미풍에 21도 주심판: 마력(북경) 생방송: 연변종합, 길림공공 …(2016-05-06 12:19:02)
축구응원 제안 - (연변축구구락부에 드리는 두가지 제… 인기글 제7륜 상해상항팀과의 객창 경기를 보고나니 비록 경기에서는 졌지만 후반전 우리팀 외적용병과 본토선수들이 심리부담이 없이 찰때에는 결코 밀리지 않고 짝지지도 않는다는겄을 보아냈으며 우리 구단에 대한 신망과 자신심이 더욱 굳어지게 되였다. 십여년래 우리가 초급팀으로 어떻게 복귀했는데 그저 밀릴수는 없…(2016-05-01 10:07:57)
연변vs상항 주심 마녕..카드조심! 인기글 4월 29일 저녁 7시 35분, 상해경기장에서 진행되는 2016슈퍼리그 제7륜 상해상항과 연변부덕과의 경기가 수백만 축구팬들의 관심을 받는 가운데 이번 경기 심판을 맡은 마녕도 축구팬들의 화제에 오르내리고있다. 마녕은 도대체 어떤 심판인가? 마녕,1979년 료녕성 부신에서 출생, 국제급심판원, 중국축구슈퍼리그,…(2016-04-29 12:03:50)
시나, 텐센트넷 제7륜 연변팀 전망 인기글 (사진은 2012년 룡정해란강경기장에서 연변팀과 동아팀간의 경기장면. 사진 김룡기자) 시나축구넷과 텐센트축구넷이 내다보는 중국축구슈퍼리그 제7륜 경기결과 예측을 살펴보면 모두 상항의 패하지 않는다고 점쳤으며 텐센트는 아예 상항의 승리를 점쳤다. 아래는 그들의 예측이다. [시나넷] 상해상항vs 연변부덕 경…(2016-04-28 12:21:06)
제6륜 후 상금순위 연변팀 15위 인기글 슈퍼리그 제6륜 경기가 끝났다. 항대가 4-0으로 태달을 이기고 순위 1위를 차지, 소녕이 원정에서 1-1로 부력에 빅으며 불패를 기록중이며 상항이 3-1로 아태를, 건업이 2-1로 연변을 꺾으며 각각 순위 3,4위를 차지하였다. 아태, 부력과 연변이 마지막순위 1,2,3위를 차지했다. 이번륜 상…(2016-04-27 12:54:48)
[6륜전망]연변부덕vs하남건업 예측결과 인기글 (2013년 8월 24일 오후, 도문시인민경기장에서 최인, 리재민의 꼴에 힘입어 2-1로 건업을 타승한 경기에서 축구팬들이 연변팀을 응원하고있다. 사진 김룡기자) 연변부덕팀과 하남건업팀과의 경기가 하루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여러 스포츠사이트들에서 제6륜 전망을 내놓았다. 시나스포츠와 텐센트스포츠가 내놓은 전망대에서 …(2016-04-22 11:02:02)
연변축구팬문화를 말하다 인기글 연변축구가 16년만에 중국의 최상급 리그로 진출하면서 연변축구는 장안의 뜨거운 화제로 떠올랐다. 연변뿐만 아니라 많은 지역에서 연변축구에 열광하는 마음마음들이 모여 뜨거운 함성으로 메아리친다. 그만큼 연변축구는 전에 없던 돌풍으로 미지근했던 팬들의 마음에 불을 지펴올렸고 뜨거워진 “머리”는 들뜬 열정으로 이어졌다. …(2016-04-22 08:58:13)
한 대학생: 아무리봐도 호랑이가죽 아니였다 인기글 대학생 축구팬이 본 연변축구 — 비범(虎)한 연변팀, 그 대가는 참패꽤나 거슬리는 점수차로 연변팀이 올시즌 두번째 패배를 맛보았다. 연변팀이 0대 3으로 할빈팀에 패한게 지난해 8월15일이였으니 2꼴차 이상으로 져본지가 벌써 8개월이 되여간다. 갑급과 슈퍼급의 차이를 단순히 투지로만 메우기는 힘들다는걸 잘 보여준 경기였고 슈퍼리그가 이제 본격적으로 시작되였다는 경종을 울려준 경기였다.장백호랑이라 불리는 연변팀이 이번 경기에서는 그닥 호랑이스럽지 못했다. 박태하감독의 전술은 많은 이들의 예상을 뒤엎…(2016-04-16 15:01:46)
산동팀과의 "닥승"을 주문한다 인기글 이미 네 경기를 치룬 연변팀은 다가오는 4월 15일, 산동로능과의 원정경기를 갖게 된다.산동로능과의 경기는 올시즌 연변팀이 치루게 되는 네번째 원정경기이니 이젠 원정 첫승을 욕심내볼만한 시점이기도 하다. 연변팀이 올해의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도 원정 승리는 매우 절실하다.지난 원정경기들이 그랬듯이 원정경기 자체는 많은 요인…(2016-04-15 14:51:56)
중국슈퍼리그 제5륜 전망 인기글 원제목: 中超前瞻:苏沪对决恒大斗不服 鲁能遇韩范儿 [시나스포츠] 북경시간으로 4월 15일부터 17일까지 2016시즌 중국슈퍼리그 제5륜 경기가 진행된다. 강소소녕이 홈장에서 만만치 않은 상대 상해신화를, 광주항대가 홈장에서 지난시즌 많이 괴롭혔던 하남건업을, 상해상항이 홈장에서 자기의 화력을 실험할 목표인 광주부력을, 산동…(2016-04-14 15:49:41)
박돌천의 샘물, 박태하에 원전승 안겨주나? 인기글 브라질팀 전 감독과 한국팀 전 코치의 대결지문일이냐, 왕대뢰냐 거미손대결도 기대 4월 15일 저녁 7시 30분, 샘물의 도시(泉城)로 유명한 산동성 제남시의 제남올림픽쎈터에서 펼쳐지는 산동로능팀과 연변부덕팀간의 중국슈퍼리그 제5라운드 경기가 2일앞으로 다가오면서 많은 축구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있다. 전4껨 경기에…(2016-04-13 13:31:06)
연변팀, 또 하나의 “레스터성”? 인기글 원문제목:这支中超平民球队,会成为下一支“莱斯特城”吗? 0대0, 원정에서 광주부력과 빅은 연변부덕이 슈퍼리그에서 1승 2무 1패로 성적은 그닥 좋지 않지만 중국의 축구팬들에게 중국슈퍼리그에는 또 다른 생활방식이 존재하고있음을 알려주었다. 비록 신화, 소녕과 부력에 승리를 거두지 못했지만 연변부덕은 승리에 매우 가까이…(2016-04-11 14:04:05)
한 한국팬이 평하는 연변VS 광주푸리 인기글 [제목] 박태하감독의 전술과 연변팀의 힘 방금 중국 프로축구 1부리그인 슈퍼리그 4라운드 광저우푸리 대 연변푸더의 경기를 보고 글을 써봅니다. 최종 스코어는 비록 0:0이었고 아쉬운 득점 찬스도 있었지만, 이 경기에서 가장 빛이 난 부분은 박태하 감독이 원정경기에서의 전술배치와 연변팀 선수들의 이행이라고 생각합니다. 대륙의 북쪽에서 남쪽으로 이번 원정으로 가는데 8시간이 걸렸다고 하네요. 길에서 많은 시간을 쓰는 것은 필히 체력을 소모하는 일이 아닌가 싶습니다. 이미 여름에 접어…(2016-04-09 11:55:10)
이름이 바뀌니 전망이 확~달라지네 인기글 시나넷스포츠와 텐센트스포츠가 내놓은 중국슈퍼리그 제4라운드 전망을 살펴보았더니 시나넷은 부력불패(富力不败)를 점치고 텐센트는 연변불패(延边不败)를 내다보았다. 불패는 불팬데 팀이름이 바뀌니 서로 확~다른 예측이 되여버렸다. [시나넷전망] 广州富力vs延边富德   比赛时间:4月8日 周五 19:35   比赛地点:广州…(2016-04-08 11:54:4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

本社: 長春市綠園區普陽街2366號 Tel: 0431-8761-9812 分社: 延吉市新華街2號 Tel: 0433-253-6131

記者站: 吉林 (0432) 2573353 , 通化 (0435) 2315618 , 梅河口 (0448) 4248098 , 長白 (0439) 8220209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