吉林省委朝鮮文机关報

한 축구《무식자》의 축구사랑 > 협회&동아리

본문 바로가기
순위표
순위 팀이름 점수
1 심양도시건설 30 23 5 2 74
2 태주원대 30 22 5 3 71
3 하북정영 30 21 6 3 69
4 치박축국 30 22 3 5 69
5 녕하 30 18 7 5 61
6 대련천조 30 13 6 11 45
7 청도중능 30 14 9 7 51
8 염성대풍 30 8 9 13 33

한 축구《무식자》의 축구사랑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룡| 작성일 :14-07-30 15:28| 조회 :6,636| 댓글 :0

본문

 

조양천태생인 최기춘은 뽈을 찰줄도 모르는 이른바 《무식자》다... 하지만 축구에 대한 그의 열정과 사랑만은 어지간한 축구팬들도 따르지 못할 정도다. 최기춘은 흰그름국제그룹의 리사장이다. 축구에 대해 담론하면서 최기춘은 그저 누가 하길 기다리기보다 나부터라도 시작해보자는 일념에서 움직인것이라 했다.

 

공을 다룰줄도 모르는 축구《무식자》

 

축구에 대한 최기춘의 애착은 형님때문에 스타트를 뗐다한다. 그의 형님은 월급을 축구에 소진할만큼 너무나도 축구에 미치고 축구에 인생을 건 사람이였다. 축구클럽은 물론 길림성축구팀에 뽑힐번한적도 있었다. 아쉽게도 키가 작아 성팀에는 가지 못했지만 축구에 대한 열정만은 지금도 20-30대 젋은이보다 못지 않다.

 

《형수님은 축구화만 봐도 정신이 혼미해질 정도입니다.》

 

최기춘은 형님의 축구열정을 이렇게 평가했다. 뽈을 찰줄은 모르지만 형님의 영향을 받아 축구에 대한 열정만은 높다고 한다.사재를 털어 2002년 한일월드컵을 구경하러 갈정도로 축구를 미친듯이 사랑한다.

 

축구에 대한 최기춘의 애착은 사업성공과 더불어 빛을 뿌리게 되였다. 현재 홍콩흰구름국제그룹발전유한회사를 이끌고있는 최기춘은 사업에 성공하면서 사회후원사업에 발을 들여놓기 시작했다.

 

90fba600abad1542771203.jpg

 

연길시 공원로에 위치한 흰구름혼례이불공장.

 

흰구름그룹의 전신은 서시장에서 운영되던 자그마한 원단가게다. 그러다가 지난 1999년 재봉침 4대로 혼수이불공장이 세워졌고 초기 주내만 대상하던 공장은 2000년중반 홍콩에 기업법인을 등록하고 국내외시장을 겨낭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지역에 얽매여서는 제품의 이미지, 기업의 이미지를 확대할수 없고 더불어 시장규모도 확대할수 없으며 나아가 기업을 원활히 운영할수 없다는 최기춘의 미래지향적인 사유가 그제날의 자그마한 가게를 400여가지 량질품종에 할빈으로부터 해남도에 이르기까지의 전국 방방곡곡에 137개의 매장을 갖춘, 연구개발, 생산, 판매, 서비스를 아우르는 거대한 민족기업집단으로 성장시킬수 있었다.

 

축구는 조선족의 령혼이며 브랜드입니다

 

사업에 성공한 최기춘은 우리 민족을 위한 다양한 사회사업에 발을 들여놓기 시작했다. 그러던중 조선족의 대표적인 스포츠로 불리우는 축구운동이 점점 쇠약해지는듯한 느낌을 받아 작년말부터 축구에 대한 후원을 생각해오던중 올해부터 동북조선족축구친목회와 손잡고 《흰구름침실용품축구팀》을 내오고 본격적인 후원을 시작했다.

 

최기춘이 축구에 관심을 갖게 된 리유는 축구가 조선족으로 말하면 령혼과도 같다고 느꼈기때문이였다.

 

90fba600abad1542773404.jpg

 

《솔직히 축구는 조선족의 령혼이라 할수 있습니다. 그러한 령혼을 잃어버린다면 민족은 뭐가 되는겁니까? 축구는 연변으로 말하면 하나의 브랜드입니다. 이같은 브랜드를 널리 알리려면 정부도 사회도 기업도 나서서 적극적으로 뒤받침해주어야 합니다. 정부는 반드시 축구를 후원할수 있는 기업에 량호한 발전환경을 마련해주어야 합니다.》

 

로년축구팀 생기와 인기 쌍풍수

 

최기춘의 본격적인 후원을 받은 《흰구름침실용품축구팀》은 요즘 부쩍 인기를 끌고있다. 올해 10월, 한국 제주도에서 열리는 중국, 한국, 일본, 윁남 등 6개국 축구친선경기에 참가하기로 되여있다. 이밖에 충청북도,부산,울산의 초청경기에도 초청받은 상황이다.

 

90fba600abad1542774105.jpg

연길시 서시장부근에 있는 흰구름혼례이불상사.

 

최기춘이 후원하는 《흰구름축구팀》은 60대, 70대가 주축을 이루는 이른바 《할아버지축구팀》이다. 최고령 선수가 74세, 최저령 선수가 60세인 축구팀은 말 그대로 륙공칠공팀이다. 매주 훈련을 견지하는건 기본이고 다양한 팀과 경기를 치러 실력도 상당하다.

 

동북조선족축구련의회 비서장 김재률은 흰구름축구팀은 물론 특히 동북조선족축구련의회에 돌려준 최기춘리사장의 뜨거운 후원에 항상 감사한 마음이라 한다.

 

《최기춘리사장이 련의회에 2만여원을 후원해 유니폼, 기자재 등을 해결할수 있었고 올해 6월, 왕청에서 펼쳐진 동북조선족축구련의회 축구경기때에도 3만원을 내놓고 상품도 제공해 오랜만에 굉장하고 화려한 모임을 가질수 있었다.》

 

90fba600abad1542776f06.jpg

최기춘리사장이 후원하는 60-70대 흰구름축구팀.

 

최기춘은 축구도 민족사업으로서 조혈기능이 없는 사회단체인 동북조선족축구련의회에 대한 후원은 마땅한 일이라면서 술 한두번 적게 마신다면 어느 기업인이든 후원이 가능하다고 한다.

 

취재가 마무리될 무렵, 최기춘은 연변축구에 대한 따끔한 충고도 빼놓지 않는다.

《축구장은 좋은데 관중이 너무 적은것, 널직한 장소는 있는데 아마추어들이 축구를 즐길수 있는 잔디밭이 하나도 없는 문제 등은 중시할바이다.》라며 축구는 연변을 대외에 알리는 홍보물이기에 사람마다 중시를 돌리고 적극 동참할것을 기대했다.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협회&동아리 목록

Total 64건 1 페이지
협회&동아리 목록
연변불꽃축구팬클럽 2019시즌 회원 모집한다 인기글 2019년 중국축구 을급리그가 시작되였다. 연변북국축구팀이 새시즌에서 더욱 좋은 성적을 내기 위해 연변불꽃축구팬클럽에서 연변축구를 사랑하고 연변축구의 존업을 지키기 위해 회원을 모집한다. 2015년부터 줄곧 연변의 프로축구팀인 연변부덕팀(2019년 해산)과 2018시즌까지 을급리그 연변북국축구팀을 동분서주하면서 응원해 …(2019-04-03 09:29:10)
제1회 연변로인절 축구공익경기 결속 인기글 ​ 제1회 2017 휘달체육 “체육복권컵”로인절축구공익초청경기가 8월 14일과 15일 휘달체육장에서 결속되였다. ​연길시문화방송텔레비죤신국과 연변휘달체육에서 주최하고 북국미업, 연변체육복권에수 후원한 제1회“체육복권컵”로인절축구공익초청경기는 장수련팀, 성보팀, 합신팀, 장백산팀, 백운팀, 원로팀 등 6개팀이 참가하였…(2017-08-16 17:42:42)
5월 21일 연변북국축구팀 두번째 홈장경기 훈춘에서 펼… 인기글 ​ 경기팀: 연변북국장백호 VS 대련룡권풍 ​경기날자: 2017년 5월 21일 오후 2시 ​지점: 훈춘인민경기장 ​5월 21일 오후 2시 연변북국축구팀은 훈춘시인민경기장에서 중국도시축구련맹경기 제3라운드 대련룡권풍팀과 홈장경기를 펼친다. ​이날 경기에는 전 국가대표팀 공격수였던 학해동이 훈춘에서 경기를 관람하…(2017-05-18 08:57:21)
북국미업컵 아마추어슈퍼리그 3라운드 결속 인기글 ​ 2017년“내사랑축구및북국미업컵”연변축구협회 아마추어슈퍼리그가 4월 14일 룡정시해란강체육장 보조구장에서 제3라운드 경기를 마쳤다. 2017년“내사랑축구및북국쌀업컵”연변축구협회 아마추어슈퍼리그는 연변축구협회에서 주최하고 연길시축구협회에서 주관하며 연변북국미업유한회사에서 후원하였다.  이번 아…(2017-05-15 09:01:39)
2017년북국미업컵 아마추어슈퍼리그 개막 인기글 ​ 2017년“내사랑축구및북국미업컵”연변축구협회 아마추어슈퍼리그가 4월 30일 룡정시해란강체육장 보조구장에서 개막되였다. ​2017년“내사랑축구및북국쌀업컵”연변축구협회 아마추어슈퍼리그는 연변축구협회에서 주최하고 연길시축구협회에서 주관하며 연변북국미업유한회사에서 후원하는데 국제축구련맹의 <축구경기규칙…(2017-05-02 08:44:05)
상해축구팬들 연변팀선수들 마중 인기글 3월 6일 저녁 연변부덕팀은 중경력범팀과의 제1라운드 경기를 마치고 상해홍교공항으로 이동, 당지 축구팬들의 열려한 환영을 받았다.10일에 펼치게 될 상해상항전을 대비해 연변부덕팀은 이틀 앞당겨 상해로 이동해 제2라운드 원정경기를 준비하게 된다. 이날 공항에는 상해 쟝저후축구팬클럽, 연변북국축구협회와 연변축구상해축구팬구락부…(2017-03-07 14:51:27)
연변SHADOW녀자축구팬 회원 모집한다 인기글 延边SHADOW女子球迷协会正在筹办当中,本协会是由一群热衷于足球运动的女球迷组成,是一个自发性的团体组织,是一支年轻富有战斗力的团队。因为女球迷群体的特殊性,我们也将会以独特的助威方式为延边队加油助威,打造一支独具延边女性特色的球迷协会。 加入我们,为延边足球而战!我们团结一致,并肩作战!为防止广告和无关人员加入球迷协会群,请加下面微信,由工…(2017-02-20 10:57:02)
2017년 연변축구팬협회 회원 모집 인기글 연변축구팬협회와 함께 하나된 마음으로 연변팀을 응원할 팬들을 기다립니다. 1996년, 류장춘 회장을 선두로 한 강뚝축구팬들은 20여년 동안 연변팀 뒤에서 묵묵히 응원하며 현재 연변축구팬협회로 발전하였습니다. 새로운 시즌, 연변축구팬협회는 2017년 홈장경기에서 우리의 하나된 응원소리를 선수들한테 전할 연변팀의 “12…(2017-01-26 09:05:43)
2017년 연변추구자팬클럽 회원 모집한다 인기글 北看台!这里的激情使我们歇斯底里!追球者!这里的忠诚使我们屹立于此!6年里追球者一直努力成为延边队最有力的后盾和最忠诚的支持者。2017年追球者即将迎来亢奋的第7个赛季,无畏的迎接更大的挑战,去捍卫一个球队,一座城市的尊严!呐喊不止,信仰不灭,战斗追球者,荣耀北看台! 你准备好加入了吗? 详情咨询: 会长:金龙 联系方式:137-0443-…(2017-01-25 08:47:52)
연길장백호축구팬협회“永不独行” 인기글 연길장백호축구팬협회에 가입해 연변부덕팀을 응원하자! 加入延吉长白虎球迷协会,一同为延边富德加油助威! 只需交纳580元费用,即可获得:延边富德队2017年中超15场主场比赛套票,及足协杯比赛套票(不含足协杯决赛);长白虎订制短袖T恤2套(分为长白虎版和延边富德版);防寒外套1件;订制助威围巾; 更有长白虎协会不定期举办的各类活动,签名球衣、足球…(2017-01-25 08:46:07)
연변부덕녀자축구팬 회원 모집한다 인기글 延边富德女子球迷协会正在筹办当中,本协会是由一群热衷于足球运动的女球迷组成,是一个自发性的团体组织,是一支年轻富有战斗力的团队。因为女球迷群体的特殊性,我们也将会以独特的助威方式为延边队加油助威,打造一支独具延边女性特色的球迷协会。我们的信仰是延边富德!我们提倡快乐足球,激情助威!我们或许不是最强大的,但是我们一定是最执着、最坚定的!我们愿奉献所有能量,贡献…(2016-12-20 21:13:57)
연변축구팬협회 설립 20주년 행사 개최 인기글 선진개인과 기념사진을. 12월 16일 저녁 5시, 연변축구팬협회 설립 20주년행사와 2016시즌 총화대회가 연길시두만강식당에서 있었다. 1996년에 설립된 연변축구팬협회는 다년래 연변축구팀의 12번째 선수로 항상 열띤 응원소리로 축구팀과 함께 경기장을 불태웠고 2016년 시즌도 각 현시의 축구팬협회 및 연변…(2016-12-17 21:28:08)
연길시장백호축구팬클럽 2016년 총화회의 개최 인기글 연길시장백호랑이축구팬클럽 2016년도 총화회의가 연길시 상우호텔에서 지난 9일 저녁 개최되였다. 이날 총화회의는 연변부덕축구구락부 박성웅부총경리를 비롯해 박태하감독과 최민, 지문일, 최인, 리호걸, 김파 등 선수들도 함께 참석해 올시즌 연변축구와 함께 했던 감동의 순간 하나하나를 되짚어보며 기쁨과 희열을 만끽했…(2016-12-12 09:35:02)
동계 실내 축구훈련의 최적의 장소 인기글 -연변장백산실내축구관 개업 한달이래 인기 급증 북방에는 연변, 남방에는 매현. 이는 축구인들에게 일찍부터 알려진 철같은 사실이다. 중국에서 연변은 광동성 매현과 더불어 “축구의 고향”으로 불리운다. 오늘날 축구와 매현을 더는 련결시킬수 없지만 축구와 연변은 여전히 끈끈한 인연을 이어오고있으며 연변에서 중요한 특…(2016-12-09 13:57:21)
相约北京,为延边足… 인기글 延边球迷远征北京 为了搞好7月20日延边富德队和北京国安客场比赛呐喊助威工作,延边足球球迷协会组织唯一的合作伙伴……延边白山国际旅行社联手特别开设了“延吉~北京远征”。 【八达岭长城】 7月19日: 延吉-北京 D22(13:28-22:31) ,司机接站后入住酒店 7月20日: 游览【八达岭长城】,观看球赛,送宾馆。 7月21日: 北京-延吉 D21(07…(2016-07-02 02:27:08)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

本社: 長春市綠園區普陽街2366號 Tel: 0431-8761-9812 分社: 延吉市新華街2號 Tel: 0433-253-6131

記者站: 吉林 (0432) 2573353 , 通化 (0435) 2315618 , 梅河口 (0448) 4248098 , 長白 (0439) 8220209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