吉林省委朝鮮文机关報

와~ 연변축구 기지개!…원 연변팀선수들 훈련 재개 > 볼만한 사진

본문 바로가기
순위표
순위 팀이름 점수
1 심양도시건설 30 23 5 2 74
2 태주원대 30 22 5 3 71
3 하북정영 30 21 6 3 69
4 치박축국 30 22 3 5 69
5 녕하 30 18 7 5 61
6 대련천조 30 13 6 11 45
7 청도중능 30 14 9 7 51
8 염성대풍 30 8 9 13 33

와~ 연변축구 기지개!…원 연변팀선수들 훈련 재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편집| 작성일 :20-06-01 08:41| 조회 :432| 댓글 :0

본문

16b22e0df7d4844777a7144e8e792557_1590972


이렇게 반가울수가 ! 연변축구가 재기를 노리는 작업이 시작되였다.


지난 29일 오후 3시부터 원 연변적 선수들이 훈련을 시작했다는 희소식이 전해왔다.
 
연변부덕축구팀과 연변북국축구팀의 파산, 해산과 더불어 중국축구무대에서 더는 연변축구팀을 볼수 없게 되여 수많은 축구팬들의 가슴에 아물지 못할 상처를 남겼던 연변축구,  그 짓눌린 국면을 타개하고 연변축구의 정신과 문화를 이어가기 위하여 원 연변팀선수들인 윤광, 배육문, 박만철, 오영춘, 리금우 등 선수들과 2003년생들인 연변주체육학교 선수들이 김청, 강홍권, 백승호, 유림 코치의 지도밑에서 훈련을 시작하였다.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연변축구의 재기를 노리고 2020년 중국 챔스리그(中冠联赛) 참가를 목적으로 상기 원 연변적 선수들은 집에 거주하면서 훈련을 다니고 있다.  훈련에 쓰이는 축구장비와 훈련장은 룡정해란강축구문화산업단지에서 제공했다. 어려운 여건이지만 연변축구 재기에 대한 의욕과 사명감으로 불타있다.
 
제1호 구장에서 지난 29일 오후 3시부터 연변팀은 훈련을 정식 시작하였다.
/길림신문 김룡기자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16b22e0df7d4844777a7144e8e792557_1590972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c02419aa058101699ffe6cbd7ea86c09_1590915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볼만한 사진 목록

게시물 검색

Copyright © 2005 인터넷길림신문 all rights reserved. 吉ICP备07004427号

本社: 長春市綠園區普陽街2366號 Tel: 0431-8761-9812 分社: 延吉市新華街2號 Tel: 0433-253-6131

記者站: 吉林 (0432) 2573353 , 通化 (0435) 2315618 , 梅河口 (0448) 4248098 , 長白 (0439) 8220209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